전체코스
좌우측에 OB가 있어 티샷하기에 어려움이 있으며, F/W 중간에서 좌측으로 공략하면 무난하게 PAR할 수 있다
전체코스
좌우에 OB가 도사리고 있으므로 길게 공략하는 것보다 짧게 공략하는 것이 유리하다, 그린과 그린 사이로 공략하면 one 온은 가능하며 버디를 기대할 수 있다
전체코스
핸디캡 1의 어려운 미들홀이다. 좌우측의 OB에 유의해야하며 우측보다 좌측으로 공략하는것이 유리하다. 투온보다는 쓰리온을 시키는 것이 안전하겠다
전체코스
우측에 OB가 있는 롱 홀이다. 이홀은 좌측으로 공략하는 것이 유리한 홀이며, 욕심만 부리지 않는다면 무난하게 PAR를 잡을 수 있는 홀이다
전체코스
페어웨이가 넓어 드라이브 샷하기에 어려움이 없는 홀로 좌우측에 OB가 있고 세컨 샷때 오르막을 생각하며 한 두 클럽 길게 잡는 것이 유리하다
전체코스
그런대로 무난한 내리막홀이라 할수 있다. 좌우측에 OB가 있으며, 티샷은 페어웨이 중간에서 좌측으로 공략하는 것이 좋다
전체코스
좌우측에 OB가 도사리고 있는 롱홀이다. 드라이브 샷은 우측보다 좌측을 공략해야만 세컨샷에 유리해진다. 그린앞의 벙커에 당하지 않으려면 한 클럽 길게 잡아야 무난한 온 그린이 될것이다
전체코스
홀인원이 많이 나는 곳. 골퍼들의 욕심을 불러 일으킨다. 그린 앞 벙커가 함정이라 할 수 있으며, 벙커를 넘기는 것이 과제이며 벙커만 오버시키면 무난하다
전체코스
좌우측에 OB가 있고 티샷은 우측 언덕으로 공략하는 것이 유리하며, 세컨샷은 그린과그린사이로 공략하면 점수를 올릴수 있는 무난한 미들홀이다